2
홈 > 그리스도편지 > 오늘의말씀   


 

하나님의 구하시는 제사는 상한 심령이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 그리스도편지 작성일 :작성일 :15-12-09 23:01 조회 : 852회 댓글 : 0건

본문

 
오늘의 말씀
 
마태복음12 :22절
"그 때에 귀신들려 눈 멀고 벙어리 된 자를 데리고 왔거늘 예수께서 고쳐 주시매 그 벙어리가 말하며 보게 
된지라"  
 
예수님께서 오신 목적을 앞에서 말씀하고 있습니다 
"상한 갈대를 꺾지 아니하며 꺼져가는 심지를 끄지 아니하기를 심판하여 이길 때까지 하리니 또한 
이방들이 그 이름을 바라리라 함을 이루려 하심이니라"
 
그것을 육적으로 보여주시고 있습니다 
지금 이시대도 분명히 성령께서 역사하십니다 
예수님께서도 제자들에게 나 보다 더 큰 일을 행할 사람이 있으리라고 말씀 하셨습니다 
지금 이 시대도 하나님께서 원하시면 상한 갈대를 꺽지 아니하시고 그 심지를 끄지 않는 일이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바로 깨달아야 할 것이 있습니다 
물론 예수님께서는 말씀을 하시고 바로 벙어리 된 자를 고쳐 주셨습니다   
그 당시는 예수님을 믿지 않았습니다 그 벙어리 된 자를 고쳐 주니까 그 곁에 있던 사람들이 다 놀라 이는 
다윗의 자손이 아니냐 말하고 있습니다 
 
표적을 보고 믿게 하신 역사입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 하신 일은 다 영적인 의미가 있습니다
이 시대는 성경을 누구나 볼 수 있는 시대를 살고 있습니다 
성경이 다 기록이 되기 전하고 이제 성경이 다 기록이 된 후에는 다릅니다. 이제는 성경이 오셔서 우리 
안에서 역사를 하고 있습니다. 

성령이 오셔야 합니다. 
내가 교회에 나갔다고 해서 성령이 오시는 것이 아니라 복음을 듣고 믿을 떄 성령이 오시는데 이 시대는 
복음이 완전히 사라져 있습니다. 
  
맹목적인 믿음이 있어서는 안 됩니다.
기독교 내에서 자성의 소리를 하고 있지만 맹복적인 믿음이 무엇이고 바른 믿음이 무엇인가를 정확하게 
설명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저 하는 말이라는 것이 기독교인의 삶을 이구동성으로 말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예수님께서 오신 목적을 모르는 사람입니다 
기독교인의 삶을 말한다면 그 삶이 나뻐서 상한 갈대가 되고 꺼져가는 심지가 된 사람을 어떻게 하겠다는 
것입니까? 그저 장애인 눈으로 보는 약한 사람을 돕는 것으로 그것을 행하고 있다고 말한다면 그는 영적인 
성도가 아니라 육적인 종교인에 불과합니다 
 
육적인 종교인만이 이 시대의 주류를 이루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자기 눈에 보이는 상한 갈대와 같은 사람 그리고 꺼져가는 심지와 같은 사람은 돌아 볼 수 
있으면서도 그 영혼에 갈급함으로 마음이 상한자에게 오히려 더 상처를 주고 갈대를 꺽어 버리는 역활을 
하고 있습니다. 
 
시편51 : 17절  
"하나님의 구하시는 제사는 상한 심령이라 하나님이여 상하고 통회하는 마음을 주께서 멸시치 
아니하시리이다"  
 
사람은 육적으로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것을 전혀 무시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육적으로 보이는 것만을 추구하는 것은 영적인 깊이를 
경험하지 못한 사람들입니다. 
 
할 수 있다면 육적으로도 도와야 합니다  
그러나 영적인 것을 해결해 주지 못한다면 아무 것도 아닙니다. 그도 결국에는 죽을 수 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지금 병을 치료하고 자기 환경이 개선된다고 그것이 영원하게 지속이 되는 것입니까?
 
성도는 이 세상을 사는 것과 같이 해서는 안 됩니다 
이 시대는 영의 일을 너무 모르고 있습니다. 영혼이 상한 갈대가 되어 꺽어져 가고 있고 꺼져 가는 
심지 처럼 죽어 가고 있는 생명들에게 복음을 전파하는 일입니다 그러나 교회 안에는 뿌리 깊은 
샤머니즘이 자리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상한 심령은 보이지 않습니다 
어느 영성 수련회는 그 상한 심령을 끄집어 내는 이상한 일을 행하면서 수 많은 사람들이 따라가고 
있습니다 그런 일들은 영적인 것이 아니라 육적인 일입니다 그것은 세상 사람들도 여러가지 방법으로 
행하고 있는 일이며 치료하고 있습니다 
 
그것을 영성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럼 세상과 다를 것이 무엇입니까? 세상과 똑 같은 방법으로 다르다면 그들의 세상의 방법으로 교회는 
예수의 이름을 빌린다는 것 뿐입니다 병든 자를 위해 기도하고 어려운 자를 돕는 것 교회가 해야 할 일이 
아니라 영의 일을 위해서 해야 합니다. 
 
예수님께서 오신 영적인 뜻을 모르면 세상과 다를 것이 없습니다 
불교 에서고 천주교에서도 아니 세상 미신을 믿는 사람들도 기도하면서 그런 일을 행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모든 것은 복음과 연결되어야 합니다 
복음을 모르고 행하는 것은 무당이 굿하는 것과 다를 것이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복음을 주신 이유는 영적으로 상해 있어서 금새 꺽어지고 그 생명의 불이 꺼져가는 
그 사람들에게 하늘에 있는 복을 가르쳐 주라는 말씀입니디 
 
하나님의 뜻을 바로 아시기 바랍니다  
능력 있는 엘리사도 죽을 병에 걸려 죽었습니다 
그리고 세례 요한도 감옥에서 그냥 죽도록 놓아 두었습니다 
수많은 성도들이 사자의 밥이 되고 화형을 당하는 죽임을 받고 돌에 쳐서 죽는 가운데서도 하나님은 
그들을 돕지 않으셨습니다 
 
그것은 아무 것도 아니기 때문입니다 
성도의 병을 고쳐주신 것이 아니라 아직 복음을 알지 못하는 사람들을 대부분 치료해 주셨다는 것을 바로 
깨닫기 바랍니다 그런데도 자기 병을 고치기 위해 이곳 저곳 쫓아 다니면서 더 피폐해 지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성도는 아픔도 참아야 합니다 
그리고 설령 죽음이 와도 담대하게 받아 들여야 합니다 
그 이유는 이 세상은 나그네이고 성도의 본향은 하늘에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세상 사람들보다 세상에 대해 더 애착을 가지고 있습니다 
 
복음에 대해 애착을 가지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영혼에 대해서 정말 사모 하시기 바랍니다.  
잠시 있다 사라질 것에 끈끈한 정을 두지 마시고 영원히 있을 것을 꼭잡고 놓치지 않는 성도님들이 
되시기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부탁드립니다 
 
오늘의 감사 
 
하나님께서 
구하시는 제사는 상한 심령인 줄 알게 하시고 내 심령이 통회할 수 있게 감동하여 주시니 감사합니다 

 
Total 2,148건 5 페이지
오늘의말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68 사람이 먼저 강한 자를 결박하지 않고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0 760
2067 아들을 믿는 것과 아는 일에 하나가 되어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8 1040
2066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뇨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7 979
2065 즐거워 보이지 않고 슬퍼 보이나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6 923
2064 모든 신령한 복으로 우리에게 복 주시되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5 995
2063 날마다 호화로이 연락하는데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4 831
2062 이제는 율법 외에 하나님의 한 의가 나타났으니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3 916
2061 능히 악한 자의 모든 화전을 소멸하고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1 860
2060 너희 지체를 의의 병기로 하나님께 드리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10 847
열람중 하나님의 구하시는 제사는 상한 심령이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9 853
2058 내가 사흘 동안에 일으키리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8 744
2057 네 주인의 즐거움에 참여할지어다 하고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7 750
2056 율법의 행위에서 난 것이 아니요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6 980
2055 하나님의 의를 복종치 아니하였느니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4 761
2054 그들 앞에 얼굴을 가리우시리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3 1010
2053 나는 약하여져서 다른 사람과 같으리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2 980
2052 내가 주께 피하여 숨었나이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01 779
2051 누룩 없는 떡으로 하자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1-30 707
2050 사랑하는 자들아 영을 다 믿지 말고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1-29 1059
2049 하나님 안에서 또한 즐거워하느니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1-27 987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