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홈 > 그리스도편지 > 속담과말씀   


 

속담과 말씀은 이제 그만 쓰겠습니다 .

페이지 정보

작성자 : 그리스도편지 작성일 :작성일 :14-05-23 20:51 조회 : 682회 댓글 : 0건

본문

안녕하세요?

 

속담과 말씀은 이제 그만 쓰겠습니다.

강해와 설교에 더욱 집중을 하려고 합니다,

 

부탁드립니디.

그리스도편지는 복음을 전하고 있습니다

유일하신 참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를 아는 지식에 자라가기를 원합니다

 

행복하세요

 

김병덕목사드림

 
Total 462건 1 페이지
속담과말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새글 우리 속담을 통해 진리를 아는데 도움이 되기를 원합니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6-28 1820
열람중 속담과 말씀은 이제 그만 쓰겠습니다 .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5-23 683
460 부엌에서 숟가락을 얻었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5-20 788
459 부엉이 방귀 같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5-16 730
458 부잣집 외상보다 거지 몇돈이 좋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5-13 744
457 소금 섬을 물로 끌래도 끈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5-02 622
456 소 궁둥이에다가 꼴을 던진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29 608
455 소금 먹은 소 굴 우물 들여다보듯.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25 672
454 건너다보니 절터.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22 740
453 마렵지 않은 똥을 으드득 누라 한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18 709
452 마른 나무를 태우면 생나무도 탄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15 955
451 범은 그려도 뼈다귀는 못 그린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11 714
450 성인도 시속을 따른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08 707
449 후추 온이로 삼킨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04 687
448 흰 죽의 코.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4-02 702
447 한 섬 빼앗아 백 섬 채운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3-28 738
446 핑계 핑계 도라지 캐러 간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3-25 1092
445 한 잔 술에 눈물 난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3-21 697
444 혀가 깊어도 마음 속까지는 닿지 않는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3-18 750
443 허구 많은 생선에 복 생선이 맛이냐?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3-14 698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