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홈 > 그리스도편지 > 아카데미 강의   



회개 2

페이지 정보

작성자 : 그리스도편지 작성일 :작성일 :12-12-24 10:17 조회 : 1,079회 댓글 : 0건

본문

사도행전10:22절을 보겠습니다. (신 204쪽)

“저희가 대답하되 백부장 고넬료는 의인이요 하나님을 경외하는 자라 유대 온 족속이 칭찬 하더니 저가 거룩한 천사의 지시를 받아 너를 그 집으로 청하여 말을 들으려 하느니라 한 대”

 

고넬료는 의인이요 하나님을 경외하는 자라고 말 합니다

지금 고넬료의 행위는 누가 보아도 정말 신실하게 보이고 하나님을 잘 섬기면서 신앙생활을 하는 사람으로 보여 지고 있기 때문에 사람들이 그를 의인이라고 하고 또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이라고 말 합니다 당연히 구원을 받을 것이라고 생각할 것입니다

 

사도행전11:13-14절을 보겠습니다. (신 206쪽)

“그가 우리에게 말하기를 천사가 내 집에 서서 말하되 네가 사람을 욥바에 보내어 베드로라 하는 시몬을 청하라 그가 너와 네 온 집의 구원 얻을 말씀을 네게 이르리라 함을 보았다 하거늘”

 

지금 천사를 시켜 가지고 구원 얻을 말씀을 들으라고 합니다.

구원을 받았다면 구원 얻을 말씀을 들을 필요가 없을 것입니다 구원을 못 받았기 때문에 구원 얻을 말씀을 들으라고 하나님이 천사를 보낸 것입니다 기도와 구제가 상달 되고 천사가 와서 직접 말할 정도의 교통이 이루어 졌다 할지라도 구원과는 상관이 없다는 것입니다

 

만약 고넬료가 베드로를 청해서 구원 얻을 말씀을 듣지 않았다면 그는 절대로 구원을 받을 수 없습니다. 세상에서는 모두가 인정하는 구원받은 사람처럼 보일지라도 사망에 이르게 됩니다

 

우리가 신앙생활을 하면서 기도의 응답을 아무리 많이 받았을 지라도 또 한상을 보고 계시를 듣는다 해도 생명 얻는 회개가 이루어 지지 않는다면 구원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는 걸 바로 알아야 합니다. 그가 의인으로 보이고 또 경건하여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처럼 보인다 할지라도 그것으로는 구원을 얻을 수 없다는 말씀입니다

 

구원 얻는 회개는 예수님께서 회개하라, 회개하라 하시면서 알곡은 모아 곡간에 들이고 쭉정이는 꺼지지 않는 불에 태우리라고 말씀하신 그 회개에 해당 됩니다 그 회개를 했으면 알곡이 되어 곡간에 들이는 것이고 그것은 천국에 들어갔다는 말씀입니다

 

교회에서 경건하게 살지만 구원 얻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고넬료는 하나님을 경외하고 구제하면서 깨끗하게 살면서 하나님께로부터 인정받은 사람입니다 기도와 구제가 상달 된 사람입니다 그럴지라도 하나님께서는 고넬료에게 해 주셔야 할 것이 하나 남아 있었습니다. 그것은 구원 문제입니다 기도는 응답 되었지만 구원은 남아 있었습니다.

 

기도를 하는 것 구제를 하는 것 다 내 편에서 하는 것 이라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내편에서 하는 것이기 때문에 기도 하는 것 구제 하는 것 모두 육적인 것입니다 우리는 기도가 영적인 것으로 생각합니다. 그러나 기도도 내가 하는 것이기 때문에 내 육적 생각대로 하고 있다는 말씀입니다

 

아무리 기도와 구제가 상달 되었다 해도 하나님께로부터 구원 얻을 말씀을 듣는 것이 꼭 필요한 것입니다 고넬료가 아무리 경건하게 살고 하나님을 경외하면서 살고 있다 할지라도 반드시 구원 얻을 말씀을 듣고 생명 얻는 회개를 해야 한다는 것을 가르쳐 주고 있습니다.

 

그러기에 베드로를 청해서 구원 얻을 말씀을 들으라는 것입니다

베드로가 와서 설교할 때 무슨 설교를 했습니까? 자백해서 용서 받는 회개가 아닌 하나님께로부터 주어져서 용서 받는 생명 얻는 회개를 가르쳐 주고 있습니다. 이 생명 얻는 회개가 되어야만 구원 받을 수 있다고 설교 합니다

 

사도행전10:43절을 보겠습니다. (신 205쪽)

“저에 대하여 모든 선지자도 증거 하되 저를 믿는 사람들이 다 그 이름을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다 하였느니라”

 

예수의 이름을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 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예수님이 네 죄를 사해 주신다. 그것을 받아들일 때 없어진다는 것입니다 그 이름을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고넬료의 가정은 베드로가 전하는 이 말씀을 믿었습니다.

 

이것은 내가 자백해서 받는 게 아닙니다.

예수님이 우리 죄를 담당 하셨다는 것을 믿으라는 것입니다 그것을 받아들이면 받아들임으로 해서 용서가 되는 것입니다 이 세상은 회개는 모두가 자기가 자백을 해서 용서를 받지만 우리 기독교의 회개는 믿음으로 회개가 되어 진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기독교의 회개와 이 세상의 회개는 본질적으로 다릅니다.

 

하나님께 이것 잘못했습니다. 저것 잘못했습니다.

그렇게 고백해서 용서 받는 것이 아니고 예수님이 내 죄를 담당 하신 분이다 하는 것을 마음 가운데 믿는 것으로 없어진다는 것입니다 믿음으로 내 죄가 없어지는 것이지 고백해서 내 죄가 없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이 세상 죄를 지고 가신 하나님의 어린 양이라는 것을 믿는 것입니다 그 세상 죄에는 내 평생의 모든 죄까지 포함이 되어 있습니다.

 

저를 믿는 사람은 그 이름에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다 하니까 고넬료와 그 가족들이 믿었습니다. 베드로의 설교를 믿음으로 받아들였지 어떤 고백을 한 것이 아닙니다.

 

사도행전10:44-48절을 보겠습니다. (신 205쪽)

“베드로가 이 말 할 때에 성령이 말씀 듣는 모든 사람에게 내려오시니 베드로와 함께 온 할례 받은 신자들이 이방인들에게도 성령 부어 주심을 인하여 놀라니 이는 방언을 말하며 하나님 높임을 들음 이러라 이에 베드로가 가로되 이 사람들이 우리와 같이 성령을 받았으니 누가 능히 물로 세례 줌을 금하리요 하고 명하여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주라 하니라 저희가 베드로에게 수일 더 유하기를 청하니라”

 

43절에는 예수 그리스도 그 이름을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 다고 말씀했습니다.

 

베드로가 이 말씀을 할 때 성령이 모든 사람에게 내려오시니,,,

지금 설교말씀을 들으면서 하나님 나의 죄를 용서해 주십시오. 그렇게 말하고 있습니까? 그냥 말씀만 듣고 있으면서 그 말씀이 받아들여지면 아멘 하는 것입니다 예수 이름에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 다고 말하니까 그 말을 듣고 아멘 했습니다. 아멘하고 믿어질 때 성령이 내려와서 임했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성령으로 말미암아 그들은 하나님의 백성이 되었습니다.

고넬료의 집은 베드로가 전하여 주는 말씀을 듣고 믿기만 했습니다. 고백을 하지도 않았고 또 울면서 기도를 하지도 않았습니다. 믿으니까 성령이 임하시면서 생명 얻는 회개가 주어졌다고 말씀을 하고 있습니다.

 

사도행전11:15-18절을 보겠습니다. (신 206쪽)

“내가 말을 시작 할 때에 성령이 저희에게 임하시기를 처음 우리에게 하신 것과 같이 하는지라 내가 주의 말씀에 요한은 물로 세례를 주었으나 너희는 성령으로 세례를 받으리라 하신 것이 생각났노라 그런즉 하나님이 우리가 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을 때에 주신 것과 같은 선물을 저희에게도 주셨으니 내가 누구관대 하나님을 능히 막겠느냐 하더라 저희가 이 말을 듣고 잠잠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려 가로되 그러면 하나님께서 이방인에게도 생명 얻는 회개를 주셨도다 하니라“

 

말씀 듣고 아멘 하니까 하나님께서 생명 얻는 회개를 주셨다고 말씀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가 내 죄를 대속하셨다는 것이 마음속으로 받아들여지면 생명 얻는 회개가 주어진 것입니다 이 말씀을 듣고 자기 죄를 또 고백을 하니까 성령이 내려 온 것이 아니라 말씀을 듣고 믿으니까 성령이 임해서 생명 얻는 회개를 주셨다는 말씀입니다

 

이 세상 죄를 회개하는 것은 내가 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생명 얻는 회개는 내가 하는 것이 아니라 주시는 것입니다 그것은 내가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내게 은혜를 베풀어 주셔야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을 온전히 받아들일 수 있기 때문에 내가 하는 것이 아니라 얻는 것입니다

 

회개는 내가 하는 것이 아닙니다.

고백하는 회개는 내가 양심에 가책을 받아 하는 것이지만 생명 얻는 회개는 내 지식으로는 도무지 깨달아 알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성령이 임해서 가르쳐 주어야 하는 것이기 때문에 생명 얻는 회개는 얻는 것입니다

 

생명은 선물입니다

그 생명이 선물이기 때문에 생명을 얻는 회개도 얻는 것입니다

누가 이 세상에서 지식이 뛰어나 생명 얻는 회개를 자기 입술로 고백할 수 있습니까? 그럴 사람은 한 사람도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은혜로 주시는 것이기에 얻는다고 성경은 말씀을 하고 있습니다.

 

육적인 회개는 내 양심에 비추어 내가 고백을 하는 것입니다

그런 회개는 신앙인이 아니더라도 이 세상사람 모두가 그런 회개를 하고 있습니다. 그런 회개로는 내 생명을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생명을 얻을 수 있는 회개는 내 양심에 비춰지는 것을 가지고 하는 것이 아니라 오직 성령이 임재 하셔야 내가 죄인이라고 고백을 하고 예수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회개를 얻어야 합니다.

생명 얻는 회개는 이 세상 관원의 지혜로는 깨달을 수 없습니다.

세상에서 아무리 학식이 높고 지혜가 높다 해도 하나님께서 주시지 않으면 이 생명 얻는 회개를 얻을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아야 합니다. 성령이 아니고는 예수를 주라고 고백할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성령을 선물로 주셨기에 바로 그 성령의 감동하심에 따라 내가 모든 진리로 인도함을 받아 생명 얻는 회개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할 수 있다는 말씀입니다 그런데 이 시대 많은 사람들은 회개를 얻으려 하기 보다는 자기 입술로 고백을 하려고 애를 쓰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런 회개는 용서는 혹시 받을 수 있을지 몰라도 생명을 얻을 수 없다는 것을 바로 깨달아야 합니다.

 

요한은 무엇을 회개 하라 말합니까?

옷 두벌 있는 자는 한 벌주고 세리는 정한 세를 받고 군병들은 강포하지 말고 이런 것들은 육적인 회개입니다 육적인 자백에 의한 회개입니다 요한의 세례는 물세례입니다

 

예수님의 회개는 알곡은 모아 곡간에 들인다.

이것은 영적인 회개를 말씀 합니다 영적인 회개는 믿음으로 주어집니다. 세례는 불과 성령으로 주어집니다. 예수를 안 믿는 사람도 회개는 합니다. 기독교가 그들과 다르다는 것은 세상 사람들이 하는 방법으로 용서 받는 것이 아니고 우리는 다른 방법, 받아들이는 방법으로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교회 안에서 세상적인 회개를 하고 있습니다.

 

육적인 회개는 자백을 하는 것이고 영적인 회개는 받아들임으로서 믿는 것을 말씀 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내게 생명 얻는 회개를 주시고자 할 때 그것을 받아들임으로 해서 생명을 얻을 수 있는 것이 바로 기독교의 바른 회개입니다

 

얼마나 감사합니까?

하나님께서 우리가 낳기도 전에 미리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십자가를 지시게 하시고 우리로 믿기만 하면 회개가 되어 생명을 얻을 수 있게 해 주셨다는 것은 정말로 큰 은혜입니다 이 은혜를 받아들이려 하지를 않고 세상을 쫓아가려 하고 있습니다.

 

교회 안에는 알곡과 쭉정이가 있습니다.

이 쭉정이는 세상 사람들을 말씀하고 있는 것이 아닙니다. 회개하라는 예수님의 복음의 말씀을 듣고 교회에 나온 사람들 중에 육적인 회개를 하고 있는 쭉정이가 있고 그런 쭉정이는 나중에 주님께서 오실 때 불로 태우시겠다고 말씀을 하고 있습니다.

 

세상 죄인은 되어도 절대로 쭉정이는 되지 마시기 바랍니다.

예수님께서 청함을 받는 자는 많으나 택함은 입은 자는 적다고 말씀을 하셨습니다. 교회 안에 택함을 입어 알곡이 되는 사람보다 청함을 받아 나중에 쭉정이가 되어 불살라질 사람들이 더 많이 있다는 것을 기억하시고 진리로 인도하심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탕자가 이런 회개를 하였습니다.

탕자가 모든 것을 잃고 쥐엄 열매로 배를 주리면서 울면서 회개를 안했겠습니까? 그런 회개로는 아무 소용이 없었지만 그 탕자가 방향을 바꾸고 아버지 집으로 갔을 때 아버지는 그에게 가락지를 끼우고 옷을 입히고 잔치를 베풀었습니다.

 

자백하는 것으로는 같이 살수가 없습니다.

밤 낮 통곡하면서 용서를 구해도 같이 살지 못 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진정한 회개가 되려면 통곡하면서 진심으로 회개해야 된다고 합니다. 눈물 흘려야 된다고도 말 합니다

 

심령의 고백을 했기에 용서는 받을 수 있겠지만 그 회개로는 구원은 받을 수가 없습니다. 용서해주는 것과 구원 받는 것은 다르다는 것을 우리는 알아야 합니다.

 

고백하는 회개는 100%완전하게 할 수가 없습니다.

하나님 앞에는 완전 해야만 갈수가 있습니다. 내 죄가 만약에 점이라도 남아 있다면 절대로 천국에 들어 갈 수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자백하는 회개는 남아 있을 수밖에 없습니다. 사실 우리가 이 세상을 살면서 죄를 지면서도 죄로 생각하지 않고 살아가는 것이 얼마나 많이 있습니까? 남의 마음을 상하게 해 놓고도 자기는 모릅니다. 그래서 자백하는 회개로는 깨끗해 질 수가 없습니다.

 

그런 자백하는 방법이 아닌 예수 믿어서 이루어지는 회개만이 완전해 지는 것입니다 사람들은 이렇게 이야기 합니다 예수 믿는 것이 무엇이냐고 물으면 믿기 전에 지은 죄를 회개 하고 믿은 후에는 깨끗하게 사는 것이라고 말 합니다

 

하지만 육적인 것은 완전하게 깨끗해 질수가 없습니다.

예수 믿고 계속적으로 성령의 도움으로 살지만 단 하루도 죄를 안 짓고 지나가는 날이 없습니다. 이런 말씀 드리면 얼굴 붉히실 분도 있겠지만 우리는 안 됩니다 안 된다는 것을 아주 몸서리치게 깨달은 사람만이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가 더욱 은혜가 되어 생명을 얻을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그렇게 이야기 합니다

내 힘으로 사는 것이 아니고 성령의 도우심으로 성령의 힘으로 사는 것이라 말 합니다 그런데 우리가 성령의 도우심을 받아 살았는데도 죄를 짓고 살았습니다. 성령의 감동으로 생명 얻는 회개를 얻었어도 우리 육신은 역시 연약하기 때문에 죄를 지면서 살아갈 수밖에 없는 것입니다

 

안식일 교회에서는 죄를 안 짓는다고 말합니다.

아니 지금 교회 안에서 이런 사상들이 팽배해 있습니다. 성령이 감동을 해 주시면 죄를 안 질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성경 어디에 성령이 감동해 주셔서 죄를 안 짓게 해 주신다고 말씀을 하고 있습니까?

 

성령은 우리가 죄인이라는 것을 가르쳐 주고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믿게 해 주시고 있다는 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성령께서 감동을 해 주시면 죄를 안 질 수 있다는 것은 이단적인 사상입니다 성령을 모르기 때문에 그런 말을 하고 있고 또 그렇게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성령이 감동을 해서 구원을 받았다 해도 우리는 역시 죄를 지면서 살아가고 있는 죄인입니다

 

안되기 때문에 믿고 용서받는 것을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것입니다

나의 인생은 죄 입니다 또한 예수님의 생은 의입니다 믿고 얻는 방법은 나의 자백과는 상관없이 예수님의 의를 우리에게 주겠다는 것입니다 이건 통회하고 눈물 흘려서 가져오는 것이 아닙니다. 주겠다고 말씀하신 것을 믿어서 가져오는 것입니다 이것이 믿어지는 것이 바로 믿음입니다.

 

이미 예수님이 우리에게 주신 것을 믿으라는 것입니다

마음으로 받아들이라는 것입니다 이걸 받아들이면 의에 이른다는 말씀입니다 이렇게 받아들여서 의에 이르면 내 죄가 다 없어지므로 완전한 회개가 되는 것입니다 우리가 자백하는 회개로 다 없어 질수가 있으면 좋은데 항상 남아 있을 수밖에 없습니다.

 

생각나는 죄를 회개하고 나서 모르는 중에 짓는 죄와 부지중에 짓는 죄가 있는데 큰 사고를 당해서 갑자기 죽게 된다면 어떻게 되겠습니까? 이 몇 가지 예만 봐도 자백해서는 완전한 회개가 이루어 질수가 없습니다. 내가 숨을 쉬고 사는 것이 죄라는 것을 아는 사람은 이런 고백하는 회개로는 안 된다는 것을 깨달을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남아 있는 방법으로 하지 않고 예수님을 이 땅에 보내 가지고 예수 그리스도를 받아들임으로서 우리 죄를 전부 가져가는 방법을 허락 하셨습니다. 우리 죄를 예수님과 교환 하는 것으로 완전한 회개가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이것이 믿음입니다.

 

고넬료는 기도와 구제가 상달된 사람입니다

그럴지라도 구원 얻을 말씀을 들어야 된다는 것입니다 그 말씀을 들을 때 그것이 믿어지면, 믿어진다는 것은 성령이 임한다는 것입니다 성령께서 임하지 않으면 믿어지지가 않습니다.

자백도 안하고 용서가 된다는 것이 믿어지겠습니까?

 

다른 종교를 믿는 사람은 절대로 믿어지지가 않습니다.

세상 사람에게 이야기 해 보시기 바랍니다. 웃기는 이야기 하지 말라고 할 것입니다 아니 저것이 예수를 믿더니 돌아 버렸다고 할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가 우리 죄를 다 가져 갔다는 것이 믿어집니다.

 

성령이 믿게 역사를 해 주고 있습니다.

성령이 우리에게 있다는 것은 성령이 아니고는 이 말씀이 믿어지지가 않기 때문입니다 이것이 받아들여지는 자체는 성령이 그 마음을 감동시켰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른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이런 기초를 모르면 내 신앙 전체가 뒤틀리게 되어 있습니다.

 

내가 10억 원의 빚이 있는데 형이 갚아 주었습니다.

그 빚을 형이 갚아 주었으면 받아들이면 되는 것 아닙니까? 그것을 꼭 울면서 통회 하면서 그렇게 해야만 되는 것입니까? 그냥 형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러면 됩니다. 갚아준 것을 믿으면 그 사람은 죄 없는 사람처럼 삽니다. 하지만 형이 갚아준 것이 믿어지지 않으면 빚쟁이이기 때문에 늘 도망 다니며 불안하게 삽니다.

 

그러면서 어떻게 하려고 합니까?

자기가 하지도 못할 것을 가지고 자기가 벌어서 갚겠다고 무거운 짐을 지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내가 의롭게 사는 것으로는 내 죄를 절대로 없앨 수 없다는 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그렇게 생각을 하고 있다면 그는 이 세상 지식에 사로 잡혀 있는 사람입니다

 

그러기에 하나님은 우리에게 믿는 방법을 통해서 용서 받는 것을 가르쳐 주셨습니다 요한은 물로 세례를 주고 예수님은 성령으로 세례를 줍니다. 성령으로 세례를 준다는 말은 성령이 아니고는 안 믿어진다는 말씀입니다

 

사도행전19:1-7절을 보겠습니다. (신 220쪽)

“아볼로가 고린도에 있을 때에 바울이 윗 지방으로 다녀 에베소에 와서 어떤 제자들을 만나 가로되 너희가 믿을 때에 성령을 받았느냐 가로되 아니라 우리는 성령이 있음도 듣지 못하였노라 바울이 가로되 그러면 너희가 무슨 세례를 받았느냐 요한의 세례로라 바울이 가로되 요한이 회개의 세례를 베풀며 백성에게 말하되 내 뒤에 오시는 이를 믿으라 하였으니 이는 곧 예수라 하거늘 저희가 듣고 주 예수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으니 바울이 그들에게 안수하매 성령이 그들에게 임하시므로 방언도 하고 예언도 하니 모두 열두 사람쯤 되니라”

 

너희가 무슨 세례를 받았느냐고 물으니까 요한의 세례라고 말 합니다

바울이 말 합니다 “바울이 가로되 요한이 회개의 세례를 베풀며 백성에게 말하되 내 뒤에 오시는 이를 믿으라 하였으니 이는 곧 예수라 하거늘 저희가 듣고 주예수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으니” 이 사람들은 지금 이미 요한의 세례를 받았습니다.

 

요한의 세례는 육적인 세례입니다

예수가 안 믿어지면 이 사람들이 세례를 받겠습니까? 더구나 이미 요한의 세례를 받은 사람들입니다 하지만 예수를 믿고 세례를 받으니 성령께서 임하였다고 말씀합니다. 이제 정말 생명 얻는 회개를 받은 것입니다 이 사람들은 예수로 힘입어 거룩함을 입은 것입니다

 

로마서5:8절을 보겠습니다. (신 245쪽)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 하셨느니라”

 

이 말씀은 자백하기 전에 용서해 주었다는 말씀입니다

우리가 죄인인 그 상태로 있을 때 그리스도께서 죽으셨다는 것입니다 자백하기 전에 하나님이 용서해 주셨다면 그것을 받아들이면 됩니다. 자백한 후에 용서한다면 우리는 반드시 자백을 해야만 됩니다.

 

많은 예수 믿는 사람들이 내가 자백해야만 그 때 용서가 이루어지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우리가 자백하기 전에 용서 하셨습니다.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로마서 5:8절 말씀을 받아들이면 됩니다.

 

이 사실을 받아들이면 죄가 없는 사람이 되는 것입니다

이것이 회개입니다 참으로 놀라운 은혜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를 바로 알아야 합니다. 우리의 죄가 완전히 없어지는 회개는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베푸시는 죄 용서를 받아들이는 방법 밖에는 없습니다. 그것이 완전한 회개입니다

 

자백해서 없어지는 회개는 육적인 것입니다

받아 들여서 없어지는 회개는 영적인 회개입니다 나중에 죄에 대해서 말씀 드리겠지만 우리의 죄는 우리가 고백하기 이전에 먼저 아버지가 용서해 주셨다는 것을 바로 알아야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통해서 이미 우리가 자백을 하기도 전에 이 세상 죄를 다 지고 가셨습니다.

 

자백하는 회개 안 해도 됩니까?

물론 성경적으로는 안 해도 우리는 이미 생명 얻는 회개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믿음으로 해서 다 없어졌기에 안 해도 됩니다. 그러나 우리는 꼭 용서를 받기 위해서 자백을 하는 것이 아니라 아버지와의 관계를 위해서 자백을 한다는 것을 생각하시기 바랍니다.

 

아버지는 이미 용서 하셨습니다.

물론 미리 용서를 다 해 주셨기 때문에 굳이 안 해도 되는 것은 맞지만 그래도 아버지와 얼굴을 마주보고 있으려면 최소한 자기가 잘못 했다고 용서를 빌어야 한다고 믿고 있습니다. 그 자백이 나를 구원하는 것은 아니지만 아버지에게 내가 죄를 지었다고 이야기하는 것은 죄인으로서 당연한 모습이기도 합니다.

 

탕자의 비유를 보시기 바랍니다.

아버지는 벌써 죄를 용서하시고 기다리고 있습니다. 탕자가 아버지의 마음을 알고 왔을 때 탕자는 자기를 뭐라고 합니까? 아들로는 아니더라도 종으로 받아달라고 고백을 합니다. 몰론 그 고백이 아니더라도 아버지는 이미 다 용서를 하셨습니다. 그럴지라도 아버지와의 관계에서 탕자는 자기가 지은 죄를 고백했습니다.

 

우리는 성경을 통해서 자백해서 용서 받는 회개와 받아들여서 믿음으로 생명 얻는 회개를 알았습니다. 육적인 고백하는 회개는 용서는 받을 수 있지만 생명을 얻을 수는 없습니다. 생명도 얻지 못하는 육적인 회개를 깨끗하게 하려고 하는 행위 자체가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온전히 받아들이지 못하고 있다는 증거이기도 합니다. 생명을 얻으려면 예수를 받아 들여야만 합니다.

 

마태복음1:21절을 보겠습니다. (신 1쪽)

“아들을 낳으리니 이름을 예수라 하라 이는 그가 자기 백성을 저희 죄에서 구원할 자이심이라 하니라”

 

아들의 이름의 뜻은 자기 백성을 저희 죄에서 구원할 자이심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예수를 믿습니다. 이 말은 예수가 내 죄를 다 가져 갔습니다 라고 말하는 고백입니다 그런대 사람들은 예수를 믿으면서도 자신이 깨끗하게 살아야만 용서 받는 다고 생각합니다.

 

죄가 하나만 있어도 하나님 앞에 갈수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하나님 보좌 앞은 세상 빛보다 칠 배나 밝다고 하셨습니다. 그곳은 정말 점도 흠도 없어야만 살수가 있는 곳입니다 내가 고백을 하는 회개는 남아 있을 수밖에 없기 때문에 하나님 앞에 가서 살 수 없습니다.

 

우리는 예수 이름을 믿음으로 그곳에 가서 살 수 있는 사람이 된 것입니다

예수 이름을 힘입어 생명 얻는 회개를 받아 들였습니다. 그것을 믿는 사람은 자랑 할 것이 아무 것도 없습니다. 생명 얻는 회개를 거저 얻었는데 내가 자랑할 것이 무엇이 있겠습니까? 나를 자랑하고자 하는 자는 아직 생명 얻는 회개를 하나님으로부터 얻지 못한 사람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을 자랑하고 그 분이 우리에게 주어진 것만 감사하고 사는 믿음 있는 성도들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그것이 생명을 거저 얻은 성도가 이 세상에서 살아가는 모습이 됩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가 더욱 내 안에서 은혜가 될 수 있도록 잠잠히 바라는 성도가 되시기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부탁드립니다.

 
Total 176건 9 페이지
아카데미 강의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 하나님께 속한 영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188
15 하나님께 속한 영 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180
14 하나님의 의와 나의 의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157
13 하나님의 의와 나의 의 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225
12 성화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039
11 성화 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219
10 선택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171
9 선택 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216
8 열매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155
7 열매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217
열람중 회개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080
5 회개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213
4 거듭남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161
3 거듭남 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344
2 믿음의 정의 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2-24 1213
1 믿음의 정의 1 인기글첨부파일 그리스도편지 12-24 1444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