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홈 > 그리스도편지 > 참여게시판   



가을엔 맑은 인연이 그립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 다니엘 작성일 :작성일 :17-09-27 21:42 조회 : 378회 댓글 : 0건

본문

가을엔 맑은 인연이 그립다 

서늘한 기운에 옷깃을 여미며 

고즈넉한 찻집에 앉아 

화려하지 않은 코스모스처럼 

풋풋한 가을 향기가 

어울리는 그런 사람이 그립다 

 

모락모락 피어오르는 차 한 잔을 마주하며 

말없이 눈빛만 바라보아도 

행복의 미소가 절로 샘솟는 사람 

가을날 맑은 하늘빛처럼 

그윽한 향기가 전해지는 사람이 그립다 

 

 

찻잔속에 향기가 녹아들어 

그윽한 향기를 

오래도록 느끼고 싶은 사람 

가을엔 그런 사람이 그리워진다 

 

산등성이의 은빛 억새처럼 

초라하지 않으면서 기품이 있는 

겉보다는 속이 아름다운 사람 

가을엔 억새처럼 출렁이는 

은빛 향기를 가슴에 품어 보련다. ​ 

 
Total 1,440건 1 페이지
참여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새글 사도들의 최후 인기글 참좋은 08-29 1603
새글 그렇게 이 세상을 살고 싶습니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8-09 1495
새글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8-09 1632
새글 기분 좋게 취했습니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8-09 1588
1436 남해를 물들인 월광(月光) 매일살림 03-25 2
1435 죽어도 말못해! 매일살림 03-21 5
1434 정체가 궁금한 강아지 매일살림 03-20 5
1433 차 문짝 따위는 오천원짜리 잉크 사서 칠하세요 매일살림 03-20 4
1432 버스 민폐녀... 매일살림 03-19 5
1431 이세상에서 가장 편한 직업ㅎㅎㅎ 매일살림 03-18 5
1430 핫도그가 이 정도는 돼야지 매일살림 03-15 18
1429 카톡 레전드 사행시 매일살림 03-14 15
1428 변태? 매일살림 03-13 18
1427 신발이 5년째 팔리지 않고 있다 매일살림 03-08 19
1426 투블럭 머리 검색하면 매일살림 03-08 17
1425 참으로 소중하기에 기루지기 03-07 22
1424 상상 속 구남친 매일살림 03-06 22
1423 내 섹시한 다리 봣냐? 매일살림 03-04 25
1422 저런 응큼한 쉭히ㅍㅍ 매일살림 02-27 27
1421 담임을 교육청에 투서 협박하는 초등학생 매일살림 02-26 28
게시물 검색